• 최종편집 2023-12-07(목)
  • 전체메뉴보기
 
  • 주 1회 반찬 전달, 안부 살핌으로 16명의 위기가구 돌봐
01 양서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찬찬이돌봄 추진.jpg
사진/양평군청 제공

[양평군 이계찬기자]=경기 양평군 양서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최대석, 이하 협의체)는 고독사를 예방하고 복지위기에 놓인 가구의 모니터링을 위해 ‘찬찬이 돌봄’ 사업을 지속해서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장애 또는 건강상 등의 이유로 혼자 거주하며 제대로 된 식사를 하지 못해 발생할 수 있는 문제를 사전 예방하고, 복지사각지대 및 위기가구를 지속해서 살피기 위해 협의체 위원들이 직접 반찬을 가져다주며 안부를 확인하고 도움이 필요할 경우 면사무소 복지팀과 연계하여 사각지대를 살피고 있다.

 

한구현 양서면장은 “협의체 위원님들의 적극적인 활동으로 양서면의 복지 그늘이 줄어들고 있다”며 “이런 활동들을 뒷받침하기 위해 면에서도 적극 협조하고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서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고독사 예방 위한 ‘찬찬이 돌봄’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